본문 바로가기

우리는하나

둘째 이세윤 청백 계주

100m 달리기 하다가 넘어져서 무릅을 다쳤는데 그래도 최선을 다하여 달리는 세윤이

뒤에서 달리는 아이가 세윤이

 

'우리는하나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벌과 나  (1) 2018.05.11
새만금에서 고등어 낚시  (0) 2017.11.20
둘째 이세윤 청백 계주  (1) 2017.10.15
셋째 아들 이시원 청백 계주  (1) 2017.10.15
둘째, 셋째 아들 운동회  (0) 2017.10.15
옥0흠 목사님 묘소  (0) 2017.09.07